Skip to main content

최분도 베트남중남부 한인상공인연합회(KOCHAM) 회장<사진=김예림 PD>

“한국 진출 기업이 베트남 수출비중 25% 차지

투자 개방적이나 법률 복잡해 사전준비 필수”

세계 제조업 기지로서 동남아가 부상 중이다. 그간 세계 공장 역할을 해온 중국이 미중갈등과 같은 외교 이슈로 불확실성이 커진데다 인건비 등 제반 비용도 크게 오른 탓이다.

동남아 국가 가운데 가장 앞선 국가가 베트남이다. 한국 휴대폰 제조기지를 비롯해 다양한 제조업체가 진출해 빠르게 확장하고 있다.

최분도 베트남중남부 한인상공인연합회(코참) 회장은 “베트남에는 현재 약 9000개의 한국 기업이 활동 중이며 이들 기업은 전체 수출액의 약 25%를 차지할 정도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중남부 지역에는 약 4500개의 한국 기업이 있으며, 이들 기업은 다낭을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다.

코참은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이 직면하는 법률적, 제도적 어려움을 해결하고, 현지 정부에 개선을 요구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최 회장은 “베트남과 한국은 유교적인 문화적 배경과 역사적 경험을 공유하고 있으며 이는 한류 문화의 확산에도 기여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베트남의 노동력이 질적으로 우수하며, 이는 한국 기업들이 다양한 산업군으로 확대 진출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베트남는 사회주의 국가로서 기업 지원에 대한 정책이 아직 미비하고 관료주의도 심한 편이다.  이 때문에 한국 기업들이 베트남에서 법률적 절차의 복잡성과 정서적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최 회장은 “이를 위한 철저한 법률적 준비와 현지 문화에 대한 존중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반면에 베트남 투자 환경는 외국인에 비교적 개방적이다. FTA와 WTO 가입했으며, 수익송금 절차도 비교적 간편하다.

Q: 코참(KOCHAM)이란 무엇인가요?

A: 코참은 “Korea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의 약자로, 베트남을 비롯한 각국에서 활동하는 한국 상공인들의 경제단체입니다. 현재 저는 베트남 중남부 지역 한인상공인연합회를 맡고 있으며, 베트남 내 한국 기업들이 직면하는 법률적·제도적 문제를 해결하고 개선을 도모하는 역할을 수행합니다.

Q: 베트남에는 몇 개의 한국 기업이 활동하고 있나요?

A: 베트남 전체적으로는 약 9000개의 한국 기업이 활동 중입니다. 이 중 북부 지역인 하노이와 하이퐁을 중심으로 약 4500개 기업이 있고, 중남부 지역인 다낭과 호치민을 중심으로 4500개 기업이 활동하고 있습니다.

Q: 한국 기업들이 베트남에서 중요하게 여기는 역할은 무엇인가요?

A: 한국 기업들은 베트남 경제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전체 수출액의 약 25%를 차지할 정도로 큰 영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베트남 내 한국 기업들은 특히 높은 노동력 질을 바탕으로 다양한 산업군에 걸쳐 활동하고 있으며, 한류 문화의 확산과 유교적인 문화적 배경이 한국 기업의 활동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Q: 베트남의 한류 문화는 어떻게 발전하였나요?

A: 베트남은 1990년대 중반부터 한류 드라마의 붐을 시작으로 한류 문화가 발달했습니다. 특히 한국과 베트남이 공유하는 유교적인 문화적 배경이 드라마를 통해 베트남 국민들에게 잘 받아들여졌으며, 한국의 경제 발전 역사를 벤치마킹하여 베트남 내에서도 발전 가능성을 느끼게 하는 요인으로 작용했습니다.

Q: 베트남에서 한국 기업들이 직면하는 주요 어려움은 무엇인가요?

A: 베트남에서 한국 기업들은 법률적 절차의 복잡성과 정서적 준비의 필요성에 직면해 있습니다. 베트남의 법률은 세부 항목이 많고 변경 가능성이 높아 법률적인 절차가 까다롭습니다. 이에 대비하기 위해 로펌이나 컨설팅 업체를 통한 정확한 법률 검토가 필요하며, 현지 문화에 대한 이해와 존중 또한 중요합니다.

Q: 베트남 내 한국 기업들이 주로 어떤 산업에 진출해 있나요?

A: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은 다양한 산업에 걸쳐 활동하고 있습니다. 초기에는 노동 집약적인 산업들이 주를 이루었지만, 현재는 자동차·반도체·전자기기 등 다변화된 산업군으로 확장되었습니다. 베트남의 우수한 노동력과 문화적 유사성이 한국 기업들의 적응과 성장을 돕고 있습니다.

Q: 베트남에서의 투자 환경은 어떠한가요?

A: 베트남의 투자 환경은 외국인 투자자에게 비교적 개방적입니다. FTA와 WTO 가입을 통해 많은 조항들이 국제적으로 바인딩되었으며, 수익 송금 절차 등이 비교적 간단합니다. 그러나 공무원의 불명확한 접근과 개별적 요청 등 그레이한 부분도 존재하여 투자자들은 주의가 필요합니다.

정리_안영희 PD anyounghee@thelec.kr

Leave a Reply